이 웹 사이트는 기계 번역을 사용하여 번역되었습니다.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도쿄 미나토구에서 유명 신사·불각의 별원·분사 순례 도쿄에서 고야산과 도요카와이나리 등에서 효험을 받아보자!

약 40개의 신사와 약 280개의 사찰이 있으며 조죠지나 노기 신사처럼 전국적인 지명도를 가진 사찰도 많은 도쿄 미나토구. 그 중에는 다른 현에 있는 유명 사찰의 본산에 준하는 '별원(別院)'이나 신사의 제신을 떨어진 곳에서 모시는 '분사(分祠)'가 있다는 사실을 알고 계세요? 이번에는 이 네 곳의 별원과 분사를 둘러보겠습니다.

고야산 도쿄 별원 순례도 체험 가능한, 코보(弘法)대사의 유래가 있는 사원

우선 첫 번째로 방문한 곳은 다카나와에 있는 '고야산 도쿄 별원'. 도외에서 방문하는 경우라면, JR 야마노테선의 다카나와 게이트웨이역이 가장 가까운 역입니다.

고야산이라고 하면, 코보(弘法) 대사 구카이(空海)가 지금으로부터 약 1200년 전에 열린 진언종의 총본산. 와카야마 현 고야 쵸에 있는 산 전역이 총본산 곤고보지(金剛峯寺)의 경내지로 추앙받고 있는 일본 유수의 대사원입니다.

도쿄의 별원은 1596년에 학려들의 재번소(불교 연구에 임했던 승려들의 배움터)로서 개창. 이후 1673년에 현재의 위치로 옮겨 곤고보지와 에도막부를 연결하는 역할도 하였습니다. 현재의 명칭이 된 것은 쇼와 시대에 들어선 지 얼마 되지 않았을 때의 일.

니혼에노키도오리를 따라 있는 정면 입구에는 본존인 구카이의 동상이. 바로 지난해에 개수된 산문을 들어서면 불상이 놓인 돌기둥이 즐비한 광경이 눈길을 끕니다. 이것은 코보 대사의 탄생지인 시코쿠의 순례에서 따온 '시코쿠 88개 장소 모래 밟기'라고 하는 것. 돌기둥 앞에 있는 돌다리 밑에는 88개의 영장에서 얻은 모래가 묻혀 있는데, 이것을 밟으며 기도함으로써 순례와 같은 효험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오른쪽에는 햐쿠도마이리(百度参り)의 기준이 되는 '햐쿠도이시(百度石)'와 2015년 고야산 개창 1200년을 기념해 재건된 '명신사(明神社)' 등이 있습니다. 그 밖에 근처에는 부처가 깨달음을 얻었던 인도 부다가야의 방향을 가리키는 불족석(仏足石)을 배치한 방위측정기점이 있는 등, 불교테마파크라고 비유되기도 하는 고야산본원으로 통하는 포인트가 곳곳에 있습니다.

헨쇼덴(遍照殿)이라고 불리는 본당의 내부에는 도쿠가와 츠나요시 공의 어머니인 게쇼인이 기부한 재물로 1703년에 만들어진 목조 코보대사상과 그 협시인 애염명왕상(愛染明王像), 부도명왕상(不動明王像)이 모셔져 있습니다.

매일 9시부터 15시까지는 사경(写経)체험을 접수받고 있으며 월 2회 토요일 오전 10시부터는 '아지칸(阿字観)체험, 다화회(茶話会)' (현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기한 휴무 중)를 개최. 그 밖에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으니 자세한 사항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이즈모대사 도쿄분사 일본 제일의 결연의 신으로부터 힘을 얻어보자!

이어서 도쿄 메트로 센가쿠지 역에서 아사쿠사 선을 타고 다이몬 역으로 간 후, 다시 오에도 선으로 갈아타고 롯폰기 역으로. 롯폰기 거리를 오른쪽으로 들어간 골목에 '이즈모 대사 도쿄 분사'가 있습니다.

시마네 현의 이즈모 대사라고 하면, 건국의 신으로 유명한 대국주 대신을 주제신으로 모시는 일본을 대표하는 신사.『고사기』 에서도 창건의 유래가 적혀 있는 신화의 땅 중 하나입니다.

전국 각지에 분사가 있는 가운데, 도쿄에서는 롯폰기의 도쿄 분사가 유일한 분사입니다. 1878년에 칸다 묘진에 설치된 도쿄 출장소가 전신. 그 후 1882년에 코지마치에 신전이 건립되었고, 1889년에 현재의 위치로 옮겨졌습니다. 지금의 신전은 1980년에 지어진 것입니다.

참배 계단을 올라가면 우선 테미즈야에서 손을 씻고 입을 행군 뒤 그 옆에 있는 하라에노야시로(祓社)에 참배를 하여 심신을 맑게 합니다.

다음은 멋진 금줄이 걸려 있는 신전에 참배를 합니다. 수많은 시련을 이겨내고 아내 須勢理毘売命(스세리히메노미코토)와 맺어진 대국주 대신. 부부가 살았던 이즈모대사는 '일본 제일의 결연의 신'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연' 속에는 연애의 연뿐만 아니라 우정이나 일 등 사회에서의 모든 인연을 포함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성껏 소원을 담아 손을 모으면 분명 좋은 인연을 불러올 수 있을 것입니다.
이즈모대사 도쿄분사
소재지 : 도쿄도 미나토구 롯폰기 7-18-5

에헤이지(永平寺) 별원 쵸코쿠지(長谷寺) 일본 최대의 목조 불상 '아자부대관음'은 압권

에헤이지 별원 쵸코쿠지'까지는 이즈모대사 도쿄분사에서 나와 롯폰기 거리를 걸어서 15분 정도. 가까운 역인 도쿄 메트로 오모테산도역에서 도보로 약 10분 정도 소요됩니다.

에헤이지는 가마쿠라 시대인 1244년 도겐선사에 의해 열린 조동종의 대본산. 후쿠이현에 있는 본원은 수행승의 도장으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에도시대 이전, 쵸코쿠지가 서 있는 곳은 '시부야가하라'라고 불렸으며, 나라에 있는 쵸코쿠지의 본존인 십일면관세음보살상과 같은 나무로 만들어진 관세음보살상을 모시는 작은 관음당이 있었다고 합니다. 그 관음당을 바탕으로 에도 개부 후 도쿠가와 이에야스 공의 명을 받아 어릴적부터 친했던 몬난소칸(門庵宗関和尚) 승려에 의해 창건된 것이 쵸코쿠지입니다.

그곳에 에헤이지의 출장소가 놓여진 것은 다이쇼 시대 중반의 일. 게다가 1949년에는 에헤이지의 별원이 되어, 신앙의 장소로서 뿐만 아니라 도쿄에 있는 수행 도장으로서의 역할도 하게 됩니다.

개창시 약 2만평의 사찰 부지를 부여받은 경내는 현재도 법당, 승당, 관음당 등이 있는 광대한 공간입니다. 한쪽에는 연못에 잉어가 헤엄치고 있는 정원도 있으며 주변의 소음이 느껴지지 않는 잔잔한 분위기가 감돕니다.

본존 석가모니불과 함께 이 지역을 오랫동안 지킨것이 관음당에 안치되어 있는 아자부대관음입니다. 쇼토쿠(正徳) 6년(1716)에 건립 후 태평양전쟁 때 소실되었다가 1975년(1977)에 재건된 십일면관세음보살상. 한 그루의 녹나무로 조각된 약 10미터의 불상은 목조불로서 일본 최대의 크기를 자랑합니다.

매주 월요일 밤에는 '월요참선회'라는 참선회를 개최(현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기한 휴무중). 경내에서는 젊은 수행승들을 볼 수 있으며, 수행에 힘쓰는 모습은 보는이까지 긴장감을 느끼게 합니다.

도요카와이나리 도쿄 별원 무수한 여우에 둘러싸인 포토제닉한 공간

4번째 장소인 '도요카와이나리 도쿄 별원'으로 가시는 길은 에헤이지의 별원인 쵸코쿠지의 근처에 있는 '미나미아오야마 7초메' 버스 정류장에서 미나토구 커뮤니티 버스인 '치이버스'의 아카사카미츠케역 행을 타신 뒤 '도요카와이나리마에'에서 내리시면 편리합니다.

오이나리상'이라고 하면 여우를 모시는 신사를 상상하실 수도 있겠지만 아이치현에 본산이 있는 도요카와이나리의 정식 이름은 '엔푸쿠잔 묘곤지'라고 하는 조동종의 사원입니다. 무로마치 시대의 카키츠(嘉吉) 원년(1441)에 도카이기에키 선사에 의해 개창. 진수인 도요카와다키니신텐(豐川吒枳尼眞天)이 벼 이삭을 짊어지고 흰 여우에 올라탄 모습같다 하여 도요카와이나리라고 불리게 되었습니다.

도쿄 별원은 에도의 명봉행(名奉行)으로 알려진 오오카에치젠노카미타다스케공(大岡越前守忠相公)이 아카사카 히토츠키에 있던 저택에 도요카와이나리의 분령을 권청한 것이 기원입니다. 메이지 20년(1887)에 현재의 위치로 이전한 뒤 정식으로 도요카와이나리의 별원이 되었습니다. 녹음으로 둘러싸인 경내는 번화한 아오야마 거리에 인접해 있으면서도 주변과는 또 다른 평온한 공기로 있습니다.

도요카와이나리라고 하면 장사가 번창하는 효험으로 유명. 그 밖에도 재산운에 효험이 있는 유즈이나리(融通稲荷), 나쁜 연을 끊어주는 수호신인 카노이나리(叶稲荷), 자식를 내려주는 코다카라관음(子宝観音) 등 경내에 여러 부처가 모셔져 있습니다. 또한 에비스텐과 오오구로텐 등 7명의 신이 경내 곳곳에 있으며, 이 한 곳에서 시치후쿠진(七福神) 순례를 할 수 있는 장소입니다.

경내는 한 바퀴에 10분 정도면 둘러볼 수 있을 정도이지만 그 안에는 볼 만한 곳이 가득. 곳곳에 여우상이 놓여져 있으며 소원이 이루어진 사람들이 봉납한 오르막길이 줄지어 선 오쿠노인 산길 등 포토제닉한 포인트도 많이 찾을 수 있습니다.

하루만에 돌기에 딱 좋은 코스이지만 며칠에 나누어 한 곳씩 도는 것도 추천 드립니다. 와카야마, 시마네, 후쿠이, 아이치를 모두 도는 것은 힘들지만, 도쿄 미나토구에 있는 별원 분사에서 각지의 효험을 받아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관련 기사

2022년도 개최 결정! 설날 항례인 '미나토시치후쿠진 순례'에서 고리야쿠(효험) 파워를 받자 (후편)

2021년12월9일

도쿄 미나토구의 신춘 항례 행사로, 2022년은 새해 첫날부터 1월 10일까지 개최되는 '미나토시치후쿠진 순례'. 하츠모데 시기에 미나토구의 6사 2사를 순배하고 기념 도장과 부적을 받는 이 이벤트. 테마 코스를 걷는 본특집의 전편에서는 호슈인, 쿠마노 신사, 주반이나리 신사, 이 3곳을 방문했습니다. 후편에서는 남은 다섯 곳의 사찰을 걸어서 방문합니다. 라스트에는 일러스트로 미나토구 마을의 매력을 전하는 하마마츠쵸, 시바, 마칭 위원회가 주관하는 각 사찰의 일러스트도 게재하고 있으므로 끝까지 즐겨 주세요. 【기사의 첫 번째 부분은...

2022년도 개최 결정! 설날 항례인 '미나토시치후쿠진 순례'에서 고리야쿠(효험) 파워를 받자 (전편)

2021년12월9일

도쿄 미나토구에 있는 여덟곳의 신사와 사원을 둘러보는 신년 항례 행사인 '미나토시치후쿠진순례'가 2022년에도 정월부터 1월 10일까지 개최됩니다. 하츠모데의 기간에 시바나 아자부주반, 롯폰기의 6사 2사를 순례하는 미나토시치후쿠진 순례는 도쿄 타워나 롯폰기힐즈 등 미나토구를 대표하는 스폿과 관광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들리고 싶어지는 시치후쿠진순례’인 것이 큰 특징입니다. 이번에는 순례 규칙을 알려드림과 동시에 실제로 미나토시치후쿠진 순례를 하시는 분에게 참고가 될만한 공식 테마별 코스를 걸어보고자 합니다. 도쿄 미나토구의 6사2...

엔무스비(縁結び) 신사와 사랑의 파워 스팟 등 데이트로 가고 싶은 도쿄 미나토구의 연애 성공 명소

2021년12월20일

사랑이 이루어지도록 소원을 빌거나 소중한 사람에게 마음을 전하고 싶을 때에는 장소 선택도 중요한 포인트가 됩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도쿄 미나토구 안에서 독자적인 시점으로 '연애 성공 명소'을 선택. 연을 이어준다는 파워 스팟과 고백이나 프로포즈를 성공시켜 줄 만한 멋진 장소를 모아 보았습니다. 엔무스비(縁結び) 신사에서 연애운을 업! 연애의 파워 스팟이라고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연을 이어주는 것으로 유명한 신사인데요. 미나토구에는 연애운에 있어서 효험있기로 저명한 신사가 많이 있습니다.‘아카사카 히카와 신사'는 스사노오...

[미나토구 역사 산책] "에도 성의 무혈 항복"으로 이어진 사이고 다카모리와 가쓰 가이슈의 만남의 장소 미나토구

2021년9월15일

다카나와 게이트웨이 역은 49년 만에 JR 야마노테선의 새로운 역으로 작년에 개업했습니다. 역 이름 "게이트웨이"(입구를 의미)는 지역을 국제 교류의 거점으로 만들기 위해 선택되었지만 한때 에도의 번화한 관문이었던 다카나와의 역사를 담고 있다는 의미도 있습니다. 다양한 번들의 저택이 있던 미나토구는 근세부터 근세에 이르기까지 다카나와를 비롯한 많은 역사적 사건이 있었던 곳입니다. 그 중 에도 막부 말기에 '에도성 무혈 항복'으로 이어진 가쓰 가이슈와 사이고 다카모리의 만남은 일본 역사를 바꾼 가장 중요한 사건 중 하나였다. 두 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