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웹 사이트는 기계 번역을 사용하여 번역되었습니다. 내용이 정확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일본의 국제화는 미나토구부터! 가볍게 세계 여행

현재 일본에는 약 140개국의 대사관이 있으며, 절반 이상이 미나토구에 있습니다. 미나토구에 이렇게 많은 이유는, 일본 개국까지 거슬러 올라갑니다.

1854년 미일화친조약을 계기로 쇄국을 해제한 일본은, 문화 교류를 원하는 많은 해외 국가들의 공관이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최초의 외국 공사관은 4개가 있는데 미국은 센푸쿠지, 영국은 도젠지, 프랑스는 사이카이지, 네덜란드는 사이오지에 공사관을 설치하였고 이들은 모두 미나토구에 위치했습니다. 접대를 할 격식 있는 사원이 미나토구에 많이 있었다는 것, 그리고 요코하마나 에도 성에 가까웠다는 것이 이유였다고 전해집니다. 또한 경비 면에서도 한 곳에 모여 있다는 메리트가 생겨, 메이지 시대 이래 옛 무사 가문에게서 몰수한 저택의 자리들도 제공하였으며 차례차례 외국 공관이 미나토구에 생기게 되었습니다.

지금도 대사관이 많이 있는 것은 이런 역사적 배경이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이전이나 개축으로 인해 개국 당시의 것들이 남아 있는 건물은 적지만, 각 국가의 대사관에서는 해당 국가의 분위기를 조금이나마 느껴볼 수 있습니다. 미나토구 안에서 세계 여행을 떠나 보시는 건 어떨까요?

프랑스 대사관 - 최초의 공사관 중 하나로 산다에서 미나미아자부로

최초의 공사관 중 하나인 프랑스는 1859년에 산다의 사이카이지에 먼저 영사관이, 1861년에는 공사관이 설치되었습니다.
1874년까지 이곳에 있었으며, 지금의 사이카이지 경내에는 최초의 프랑스 공사관의 흔적인 비석이 남아 있습니다.

현재 미나미아자부의 재일 프랑스 대사관 청사는 2009년 지어진 것으로, 신청사는 새를 연상시키는 아치 형태의 근대적이고 세련된 외관이 특징입니다. 일반 공개는 하고 있지 않지만, 그 안에는 도쿠가와 시대부터 내려오는 정원이 남아 있습니다.

네덜란드 대사관 - 쇄국 시대 유일한 교류국이었던 네덜란드

일본이 개국하기 400년 이상 전부터 서양에서 유일하게 국교가 있었던 네덜란드는 최초의 4공사관 중 하나로 1859년에 시바의 사이오지에 공사관이 개설되었습니다. 1883년에 현재의 시바 공원에 이전했는데, 1923년의 간토 대지진 후의 화재로 소실되었습니다. 1928년에 재건하여 지금에 이릅니다.

굽어진 활을 그려 놓은 듯한 특징적인 디자인은 쇄국 시대의 무역 지대, 나가사키의 데지마가 모티브라고 합니다. 대사관저는 도내 굴지의 옛 서양 건축물로, 일본에서 서양 건축 일인자인 미국의 건축가 제임스 가디너 씨의 귀중한 유산이기도 합니다.

독일 연방 공화국 대사관 - 역사와 함께 이전

현재의 독일 북부에 있는 프로이센 최초의 영사관이 1862년에 요코하마의 외국인 거주지에 만들어진 이후, 그 4년 후인 1866년에 모토아자부의 슌토인(센다이자카・한국 대사관 맞은편)으로 이전하였습니다. 현재 슌토인은 미나미아자부로 이전한 상태입니다. 1872년 나가타초로 이전하였으나, 제2차 세계대전 시 공습으로 인해 소실되었습니다.

전쟁 종료 후 일본 정부에서 현재의 토지를 제공하여 미나미아자부로 이전했습니다. 대사관저는 1957년에 만들어진 건물이 당시 모습 그대로 남아 있습니다.

스웨덴 대사관 - 태양의 빛을 받아들인 예술적 건물

1901년에 고베에 영사관이 설치된 후, 1959년 미나토구로 이전한 스웨덴 대사관. 지금의 건물은 1991년에 미카엘 그라니트와 가토 요시토의 설계를 바탕으로 신설되었습니다. 마치 현대 미술처럼 모던한 건물은 태양의 움직임에서 착안하여 그림자가 생기지 않도록 설계되었다고 합니다. 2층~9층까지 건물 전체가 태양 빛을 받기 쉬운 나선 계단형으로 되어 있습니다. 일반인이 참가할 수 있는 이벤트나 세미나도 부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습니다.

아프가니스탄・이슬람 대사관 - 문화의 교차점 아프가니스탄을 느껴보자

아자부다이의 한적한 모퉁이에 우두커니 선 이국적인 궁전 같은 건물이 아프가니스탄・이슬람 대사관입니다. 일본과 아프가니스탄의 국교는 1930년에 채결되었으며 1933년 이타쿠라 지역에 공사관이 개설된 후 2008년에 지금 자리로 이전했습니다.

지금은 왕래가 어려운 아프가니스탄이지만, 파키스탄과 중국, 이란 등 많은 국가에 둘러싸여 다양한 국가의 문화가 융합된 아름다운 문화를 지닌 나라입니다. 외관만 봐도 이국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매력적인 대사관입니다.

대사관 시간 여행


미나토구 시간 여행 투어

비즈니스와 트렌드의 발신지, 미나토구에는 시대를 앞서는 다양한 새로운 스폿들이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이것은 시대를 거슬러 올라가 봐도 똑같습니다. 미나토구에는 다양한 시대의 역사적 트렌드 스폿들이 잔뜩 있거든요! 그리고 지금도 그 스폿들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그런 미나토구에 있는 역사적 트렌드 스폿을 4개의 테마로 순례하는 것이 바로 미나토구 시간 여행입니다. 꼭 마음에 드는 테마로 시대를 거슬러 올라 가보세요!

관련 기사

단풍이 물들이는 도시의 하루를 만끽! 가로수길에서 공원까지 재미로 가득한 항구 「 단풍 」 특집

2019년10월19일

여러분은 「 구 」 라고 하면, 반짝이는 밤의 거리를 생각 하신다면? 그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이건 사실 진구 가이엔의 부드러운 나무와 도쿄 타워를 보면서 느긋하게 앉아 단풍을 즐길 수 있는 잔디 공원, 色付い 한 단풍을 보면서 자연 산책이 있다 有栖川 궁전 기념 공원 등 자연과 조화 된 아름 다운 도시 이기도 합니다. 단풍은 물론 함께 주변 관광 명소와 쇼핑을 즐기고, 또한 단풍 라이트 업도 있고 즐거움으로 다양. 이 시기는 도심지 단풍을 즐기며 서초구에 발길을 옮겨 보세요! 진구 가이엔 은행나무 가로 수 – 146 책 은...

도시와 눈부신 빛이 생성 하는 절경에 GO! 미 나토 구 조명 특집

2019년11월20일

立冬는 지난 계절을 맞이 하 여 寒空을 따뜻하게 빛나게 깜박임 시작 화려한 조명. 도시의 야경은 도시의 시간을 평상시와는 다른 특별 한 순간에 바꾸어 줍니다. 롯 본기 같은 도심에서 시오도메 오다이바 등 베이 지역까지 있는 서초구 조명은 보이는 경치도 스폿에 대해 개성적. 대형 시설이 많기 때문에, 일 루미 네이션을 계기로 미식과 쇼핑을 즐길 수 있는 곳도 매력입니다. 여기에서는 미 나토 쿠 추천 야경 명소를 4 개 나옵니다. 각 명소의 매력과 함께 담당 해주신 분 들은 강 추 사진 명소도 추천해 드립니다. 이맘때만 보이는 도시와 ...

도쿄가 한눈에 보이는 도쿄타워 전망대가 리뉴얼을

2019년10월15일

메인 데크의 유리창이 큰 것으로 교체되어 전망이 더 와이드해졌다!다녀온 후기, 영상에서 확인!미나토 나이트 위크 2019 (MINATO NIGHT WEEK 2019)도쿄 미나토구의 인기 나이트 라이프를 돌아보고, 즐거운 나이트 이벤트에 참여할 수있는 위크가 다가오는 9일동안! (10 월 26 일 ~ 11 월 3 일)밤의 요가, 나이트 버스 투어, 배 투어, 럭비 월드컵 2019 퍼블릭 뷰잉 등의 가지각색 이벤트가! 아래의 홈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2019https://minato-night-week.com/en/ (영어...

도쿄 아오야마 에서 즐기는 아트 산책 - ‘니콜라이 버그먼 노무’

2019년9월30일

꽃에 취해 힐링하고픈 날은 이 곳! ‘니콜라이 버그먼 노무’예술적 플라워 아티스트 니콜라이 버그먼의 샵과 카페 시즌마다 바뀌는 꽃들과꽃들에 둘러쌓여 즐기는 커피와 오가닉 메뉴들!단풍으로 물든 가을 시즌의 현재 모습과 직접 다녀온 후기가 궁금하다면 블로그에서 확인!http://visit-minato-city.com/ko/aoyama-art-walk-nicolai-bergmann-nomu